https://tdgall.com/166231405
view 3210
2021.04.09 01:29
손님들에겐 위생이 죽여주고 식기도 반짝거리고 맛도 적당히 있는 찻집의 말없는 사장일테고
알바들한테는 몸 불편한 양반이 청소나 설거지가지고 존나 갈구면서 자꾸 아재드립치지만 그래도 대하다보면 자기들한테 정 주는거 티나가지고 미워할 수 없는 그런 사장일거야
적당히 마레 어디 구석에서 평생 평화롭게 살거야... 간간이 애들이 찾아오면 그냥 반기고 하루 보내는것 뿐이지 거기에 목 메지 않고 혼자 옛일 적당히만 추억하며 인생 잘 살거야....
2021.04.09 (01:30:30) 신고
ㅇㅇ
모바일
이게맏따..
[Code: ea0e]
2021.04.09 (01:31:09) 신고
ㅇㅇ
모바일
ㅇㄱㅁㄷ 인류최강이니까 몸 조금 불편해도 금새 익숙해져서 잘 살자 ㅠㅠ
[Code: a4b1]
2021.04.09 (01:35:10) 신고
ㅇㅇ
모바일
잘 살아 병장 ㅠㅠ
[Code: 5a8a]
2021.04.09 (11:52:42) 신고
ㅇㅇ
모바일
하루에 홍찬 5잔씩 마셔라 ..
[Code: 9ba5]
비회원이나 신규회원은 댓글을 쓸 수 없는 게시물